쓸개를 약탈당하는 곰을 도와주십시요

조회 수 34121 추천 수 131 2004.11.21 00:00:00


사진: 쓸개를 착취하기 위한 호스를 단 곰의 절규

***************************************
쓸개를 약탈당하는 곰을 도와 주십시오.
***************************************

지난 12일 강원도에서 발생한 일로, 살아있는 곰의 가슴에 호스를 박아서 쓸개를 빼는 잔인한 내용이 국내 방송뉴스에서 알려졌습니다.
(곰쓸개를 뽑는 동영상뉴스: mms://media.cast.or.kr/voice4animal/bearbile01.asf)



우리나라에는 전국적으로 현재 약2,000마리 정도의 곰이 사육되고 있고, 이런 사육농장에서는 곰의 웅담을 최고 1000만원까지 거래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곰의 경우, 적어도 24년 이상된 곰이 아니면 이를 도살할 수 없는 것이 현재의 규정인데도 사실은 몰래 도살되고 있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중국에서 각종 웅담이 수입되고 있지만, 이런 물건들은 가짜가 많아, 돈 많은 이들은 국내에서 진짜를 구입하려고 한다고 합니다.

현재 환경부는 야생동식물법의 곰 도살 연한을, 곰 사육업자들의 요구를 받아들여, 24살이 아니라, 10살이 되면 도살이 허용되도록 법률을 개정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런 사육업자들은 말이 "농가(?)"이지 하나같이 수천평의 대지를 가진 부자들인 점은 특기할 만한 점입니다.

좁고 어두운 우리속에 갇혀 온갖 잔인한 만행에 시달리는
곰을 불쌍히 생각하는 사람들은

첫째, 국내의 모든 곰 농장이 장기적으로는 폐쇄될 수 있도록 그 대책을 환경부에 요구하여야 합니다.

둘째, 도살연령을 10살로 내리는 것을 반대하여야 합니다.

셋째, 우리나라 여행사의 중국관광 일정에는 백두산 관광을 하고 난 다음에 의례 연변에 있는 곰 농장 방문이 들어가 있어서, 본의 아니게 곰 쓸개 쇼핑을 강요 받고 있습니다. 연변에는 조선족이 운영하는 중국최대의 곰 농장이 있다고 합니다.
이런 관광을 강요하는 여행사에 대해서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는 문화관광부에 실태조사와 규제를 요구하여야 합니다.

이런 내용을 환경부장관과 환경부자연생태국에 메일이나 전화로 항의하여 주십시오.

당신의 서툰 글 한 줄이라도 큰 힘이 될 것입니다.
당신이 초등학생이라도 상관 없습니다.

****************************************************
생명체학대방지포럼
http://www.voice4anmals.org

곰쓸개를 뽑는 동영상뉴스:
mms://media.cast.or.kr/voice4animal/bearbile01.asf

환경부 홈페이지 http://www.me.go.kr:
문화관광부: http://www.mct.go.kr

연락: 금정원

지킴이

2004.11.22 00:00:00

내용에 대한 항의를 어디에 올려야 할지 정확한 주소가 없어서 조금 검색을 했더니 환경부홈페이지에서 장관과의 대화란에 올렸습니다 하루빨리 곰농장 철폐와 곰쓸개즙 인간들 처벌이 되었으면 하는맘입니다. 회원들에게 메일 발송하실때 항의 글이나 할수 있는 일들을 어디에 어떻게 해야 할지 구체적으로 알려주시면 더 감사드리겠습니다.

환경부 홈페이지:
target=_blank>http://www.me.g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보도자료. 구타와 도살, 한국의 경마산업 최초 조사 영상 imagefile 관리자 2019-05-04 4536 1
공지 2018맹견등 시행령 시행규칙개정안 입법예고안 file 관리자 2018-12-10 7235  
공지 무허가축사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 imagefile 관리자 2018-02-22 10559  
공지 서울행정법원의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정보의 전면적 공개 판결을 환영한다. (보도자료, 성명서, 비교표 첨부) file 동물지킴이 2017-09-11 15077 1
공지 부처이관 참고자료 생학방 2017-06-04 26953  
공지 (긴급)동물보호법 교육프로그램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12-17 31475  
공지 이정덕 교수님을 추모합니다 imagefile [2] 지킴이 2016-10-25 42583  
공지 2016 실험동물을 위한 희망프로젝트 imagefile [1] 관리자 2016-04-04 39259  
공지 비디오 시청: 조류독감: 우리가 자초하는 바이러스 생명체간사 2014-03-30 54548  
공지 2012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01 76252  
공지 동물실험에 대한 수의학도의 증언 [3] 생명체간사 2012-02-20 80519 3
공지 7/22 목 포대에 남부대 홍교수님을 추천함 [2] 생학방간사 2010-03-06 106631 42
공지 동물보호법/조례소식은?( 2013년 10월 1일 심상정의원의원발의) 생학방 2009-09-25 90572 107
1883 카페 마고 (Margot) 소개 & 위치, 주소, 전화번호 imagefile [1] [28] 윤창렬 2011-10-17 98371  
1882 죽은 새끼 돌고래 등에 업은 어미의 母情 imagefile [654] 미키 2012-07-19 55600  
1881 서울시 교육감 후보 동물정책비교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2-17 36746  
» 쓸개를 약탈당하는 곰을 도와주십시요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04-11-21 34121 131
1879 (정보추가)살아있는 개, 고양이를 태워죽이는 우크라이나에 대한 서명운동에 동참 해주세요! file 미키 2011-10-17 27974  
1878 금요일에 열리는 동물복지에 대한 국제회의 동물지킴이 2009-05-14 26826 69
1877 화장품 제조를 위한 동물 실험에 대한 자료 file [3] 두비랑 2005-05-13 23764 62
1876 돔물사랑사진공모전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9-24 23317  
1875 비글실험은 인간에게 적용할수 없다 imagefile 윈디 2009-10-27 22195 26
1874 [re] 강아지 학대… 이렇게 잔인할 수가 imagefile [4] [8] 헤이리 2005-05-14 19980 17
1873 살아 있는 두달된 새끼 돼지를 찢어 죽이다! imagefile [1] 동물사랑 2007-07-02 19394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