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는 2015년 신춘문예 당선작이라는 시의 전문입니다.

경악스럽게도 내용은 고양이를 탕제원에서 다리는 내용을 다루고 있습니다.

고양이를 함부로 포획하여 탕제원에서 다려 판매하는 것은 명백히 불법이며

동물학대입니다. 표현의 자유를 인정한다고 해도 시대의 흐름을 전혀 반영하지 못하는

심사의 기준에 경악할 따름입니다.

 

 

<탕제원>

 

탕제원 앞을 지나칠 때마다 무릎의 냄새가 난다

용수철 같은 고양이의 무릎이 풀어지고 있던 탕제원 약탕기 속 할머니는 자주 가르릉 가르릉 소리를 냈었다 할머니의 무릎에는 몇 십 마리의 고양이가 들어 있었다. 가늘고 예민한 수염을 달인 마지막 약, 잘못 쓰면 고양이는 담을 넘어 달아난다.

밤이면 살금살금, 앙갚음이 무서웠다. 고양이를 쓰다듬듯 할머니의 무릎을 만졌다 몇 마리의 고양이가 사라지고 보이지 않던 할머니들이 절룩거리며 나타났다 빗줄기가 들어간 무릎의 통증 등에 업힌 밭고랑 한가득 들어 있는 무릎

탕제원 오후는 화투패가 섞인다. 화투 패는 오래 달일 수가 없다 약탕기 안에 판 판의 끗발들이 성급하게 달여지고 있지만 가끔은 불법의 처방이 멱살을 잡기도 한다.

약탕기 속엔 팔짝팔짝 뛰던 용수철 몇 개 푹 고아지고 있는 탕제원, 가을 햇살은 탕제원 주인의 머리에서 반짝 빛난다. 무릎들이 무릎을 맞대고 팔월 지나 단풍을 뒤집고 있다.

 

 

 

아래 기사는 이 시에 대한 심사평입니다.

 

 http://news.naver.com/main/hotissue/read.nhn?mid=hot&sid1=110&cid=1008307&iid=1969517&oid=082&aid=0000486425&ptype=011

 

"당선작 '탕제원'은 표현의 묘미와 인간에 대한 따뜻한 관점이 주목을 끌었으며 무엇보다 대상을 참신하게 바라봄으로써 신선미와 함께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는 점이 점수를 받았다."

- See more at: http://www.fromcare.org/info/notice.htm?code=notice&bbs_id=46339&page=1&md=read#sthash.fDiucBmF.dpuf

tomato

2015.01.06 17:22:14

묘사가 잘 이해도 안되는데 고양이를 산채로 약탕기 속에 넣은 건가요? 어쨌든 무슨 만행이죠?.. 문학이 아니라... 이건 홀로코스트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보도자료. 구타와 도살, 한국의 경마산업 최초 조사 영상 imagefile 관리자 2019-05-04 93685 1
공지 2018맹견등 시행령 시행규칙개정안 입법예고안 file 관리자 2018-12-10 75636  
공지 무허가축사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 imagefile 관리자 2018-02-22 83310  
공지 서울행정법원의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정보의 전면적 공개 판결을 환영한다. (보도자료, 성명서, 비교표 첨부) file 동물지킴이 2017-09-11 89464 1
공지 부처이관 참고자료 생학방 2017-06-04 123706  
공지 (긴급)동물보호법 교육프로그램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12-17 102667  
공지 이정덕 교수님을 추모합니다 imagefile [2] 지킴이 2016-10-25 143500  
공지 2016 실험동물을 위한 희망프로젝트 imagefile [1] 관리자 2016-04-04 110387  
공지 비디오 시청: 조류독감: 우리가 자초하는 바이러스 생명체간사 2014-03-30 126120  
공지 2012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01 146785  
공지 동물실험에 대한 수의학도의 증언 [3] 생명체간사 2012-02-20 154324 3
공지 7/22 목 포대에 남부대 홍교수님을 추천함 [2] 생학방간사 2010-03-06 205567 42
공지 동물보호법/조례소식은?( 2013년 10월 1일 심상정의원의원발의) 생학방 2009-09-25 161790 107
1852 박원순시장님과의 동물보호청책토론회 후기 I imagefile [2] 박창길 2015-05-14 6053  
1851 (주의!) 동물의 구조신고는 신중히 해주세요!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5-05-05 3520  
1850 생학방정기모임 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5-04-22 3767  
1849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4년도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5-04-22 3663  
1848 동물을 사지마세요! 하나 뿐인 지구 : 강아지 공장의 실태. 미키 2015-04-14 4197  
1847 4/11 TNR 설명회를 개최하였습니다.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5-04-14 3768  
1846 서울시 동물보호조례 개정안을 입법에고하였습니다. file 셍명체간사 2015-03-25 5796  
1845 김영란 전 권익위 위원장의 기자회견 생명체간사 2015-03-11 3697  
1844 김영랑법 전문을 같이 읽어봅니다. file 생명체간사 2015-03-04 7182  
1843 2015년 서울시의 동물보호사업밯양, 2014년 추진성과는? 생명체간사 2015-01-30 3416  
» 2015년 신춘문예 당선작 " 탕제원" 동물학대시를 고발함 [1] 제보자 2015-01-03 4478  
1841 2014년 괴로운 기억 imagefile [2] 물금주민 2014-12-30 4772  
1840 파주시 동물노상판매 추적후기 [2] tomato 2014-12-12 4232  
1839 농장동물복지포럼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12-11 4265  
1838 (공지) 조류독감(AI)사태 이후 가축전염병 예방법 정부 개정안 file 생명체간사 2014-12-08 4630  
1837 조류독감 바이러스는 유전자 재조합에 의해서 발생했다는 연구논문 file [2] 생명체간사 2014-11-20 27454  
1836 (발표회) 해외 동물복지 축산정책 현황조사 imagefile [1] 생명체간사 2014-11-13 5699 1
1835 경기북부지역의 동물노상판매를 제보 해주세요! imagefile [1] 미키 2014-11-04 3736  
1834 동물복지인증농장 교육프로그램 안내 imagefile [1] 생명체간사 2014-11-04 5701 1
1833 경기북부 워크샵 후기입니다. imagefile [2]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4-09-02 35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