香港犬1.jpg


서명을 하시고,  카페,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등에 최대한 퍼뜨려 세요.

 

 

홍콩에서 일어난 참사에 관한 서명의 호소입니다.

개를 위해서, 그리고 홍콩의 활동가들을 위해서, 한국의 우리들이 있는 일은 서명밖에 없습니다.

불과 몇 분의 시간을, 그들을 위해서 바쳐 주세요.

  

플랫홈 앞 선로 내에 헤매다 들어온 .

사진과 같이 사람들에게 도움을 요구하고, 열심히 플랫홈에 오르고 싶다고 호소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철도회사(MTR), 보호하지 않고 발차.

결과, 개는, 다음 역에서 치여서 죽은 사체가 돼서 발견되었습니다.

 

발견으로부터 발차까지, 어떻게 30분도 있었습니다.

 

도우려고 시민도 있었는데, 역의 직원에게서지금, 이쪽에서 대응하고 있을 테니까라고 막았답니다.

 

태만하고 비인도적인 홍콩의 철도회사의 방식에 대하여, 지금, 2개의 서명을 모으고 있습니다.

 

- 안전확인을 하지 않고, 출발시킨 것인가?

 

- 이 개를 친 열차는 대륙으로부터의 직통열차이었던 같습니다만, 직통열차를 멈출 없었던 것인가?

 

- 이후, 같은 상황이 일어나면 어떻게 것인가?

 

- 30분이란 시간이 있었는데도, 돕지 않았던 것인가?

 

 

개가살고 싶다라고 필사적으로 도움을 추구하고 있었던 뒷모습 ... 눈물이 나옵니다.



 





(서명1)  공개 의견을 요구하는 서명  (중국어)

첫 번째의 작은 사각에 영문으로 이름을 입력하고, 가장 아래의보내기 클릭하는 것뿐입니다.

 

https://docs.google.com/forms/d/1pCHVC3pfojty8xt1djPPTbZXxHcUTI3ZYM25ab2MWjY/viewform


 

 

(서명2)  이후 이러한 일이 일어났을 경우, 마땅히 구조를 하고, 다시 동물이라고 자별 하여 일어난 참사가 생기지 않도록 요구하는 서명 (영문)


https://www.causes.com/campaigns/82312-hong-kong-mtr-to-take-life-of-animal-seriously?fb_source=other_multiline#utm_campaign=og_other_multiline





 

 

보다 많은 사진들이 아래 링키에 있습니다.


FB를 이용하시는 분, 여기서 담아가세요.

https://www.facebook.com/notes/miki-abe/%EC%84%9C%EB%AA%85-%EC%84%A0%EB%A1%9C%EC%97%90-%EA%B0%9C%EA%B0%80-%EC%9E%88%EB%8A%94%EB%8D%B0%EB%8F%84-%EC%97%B4%EC%B0%A8%EB%A5%BC-%EB%B0%9C%EC%B0%A8%ED%95%98%EC%97%AC-%EC%B9%98%EC%96%B4-%EC%A3%BD%EC%9D%B8-%ED%99%8D%EC%BD%A9%EC%9D%98-%EC%B2%A0%EB%8F%84%ED%9A%8C%EC%82%AC/620609051385199

 

베이버를 이용하시는 분, 여기서 담아가세요.

http://blog.naver.com/leiting1972/22010195617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보도자료. 구타와 도살, 한국의 경마산업 최초 조사 영상 imagefile 관리자 2019-05-04 72912 1
공지 2018맹견등 시행령 시행규칙개정안 입법예고안 file 관리자 2018-12-10 56815  
공지 무허가축사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 imagefile 관리자 2018-02-22 62780  
공지 서울행정법원의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정보의 전면적 공개 판결을 환영한다. (보도자료, 성명서, 비교표 첨부) file 동물지킴이 2017-09-11 68641 1
공지 부처이관 참고자료 생학방 2017-06-04 104415  
공지 (긴급)동물보호법 교육프로그램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12-17 84007  
공지 이정덕 교수님을 추모합니다 imagefile [2] 지킴이 2016-10-25 122397  
공지 2016 실험동물을 위한 희망프로젝트 imagefile [1] 관리자 2016-04-04 91502  
공지 비디오 시청: 조류독감: 우리가 자초하는 바이러스 생명체간사 2014-03-30 106827  
공지 2012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01 128032  
공지 동물실험에 대한 수의학도의 증언 [3] 생명체간사 2012-02-20 134668 3
공지 7/22 목 포대에 남부대 홍교수님을 추천함 [2] 생학방간사 2010-03-06 185559 42
공지 동물보호법/조례소식은?( 2013년 10월 1일 심상정의원의원발의) 생학방 2009-09-25 142264 107
1832 워크샵알림:경기북부 동물보호활동을 행정에 적용하는 구체적인 방법을 배웁시다.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4-08-24 4071  
» (서명) 선로에 개가 있는데도 열차를 발차하여 치어 죽인 홍콩의 철도회사! imagefile 미키 2014-08-24 3790  
1830 사진게시테스트 imagefile 생명체 2014-08-11 3212  
1829 7월26일 중복 기자회견 image [1] 생명사랑 2014-08-01 3188  
1828 서울시 유기동물 임보제도 file 생명체간사 2014-07-31 3266  
1827 (보도자료) 개색용금지를 위한 인도주의행동연합 기자회견 imagefile [1] 생명체간사 2014-07-25 7903  
1826 멧돼지의 농장 침입 - 사살이 능사인가? imagefile 물금주민 2014-07-16 4242  
1825 반부화 오리알 - 동물 문제에는 국경이 없습니다 imagefile 물금주민 2014-07-16 4666  
1824 산채로 얼굴을 베어내지는 코끼리들! 모두 고문으로부터 그들을 구하자! imagefile 미키 2014-07-13 4417  
1823 생태신학자 매튜 팍스의 강연회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7-13 3989  
1822 서울시 개살육장 폐쇄 요구집회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7-11 8498  
1821 조류독감(AI)의 원인 재규명 요구 규탄문. 6월 26일 생명체간사 2014-07-02 3277  
1820 동물학대가 사람에 대한 위협으로 발전하다 / 그 통계와 심리 [1] 미키 2014-06-27 5487  
1819 조류독감(AI) 공동대책위원회 기자회견문 imagefile 생명첵나사 2014-06-27 3606  
1818 (보도자료) "오리야 닭들아 지켜주지 못해 미안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26 3284  
1817 서울시 동물보호종합계획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13 3234  
1816 (경향기사) [여적] 캣 맘 미키 2014-06-10 3449  
1815 (한겨례 기사 ) “동물을 위한 공약도 준비됐나요?” 미키 2014-06-10 3426  
1814 농림축산식품부 조류독감 방역체계 개선방안 공청회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06 4201  
1813 정부의 조류독감 공청회 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04 3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