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이 위험한 사실을 모르는 주인들이 많이 있습니다.

개들을 위험에서 보호하기 위해 이 기사를 널리 퍼뜨려주세요.

 

 

개는 온몸이 털로 뒤덮여있어 인간보다 추위에 강한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 반면, 더운 환경에서는 체온 조절이 좀처럼 잘 되지 않는 약점도 갖고 있습니다. 개의 이러한 특성을 이해하지 못하고, 주인의 체감온도가 개의 체감온도와 같을 것이라 착각하면 예기치 못한 질병이나 사고로 이어집니다.

 

기화열의 방출 부분이 -인간과 (온몸에서 땀이 난다), 개 ( 주로 입에서만 - 팬팅이라고 함)- 사이에 차이가 있어, 개는 인간보다도 체온을 낮추는 능력이 훨씬 뒤떨어집니다.

 

인간이 '조금 덥다'고 느낄 때 개는 '죽을 만큼 더워!' 라며 신음하고 있을 가능성도 있으므로,

여름에는 특히 다음 사항에 주의합시다.

 

 

1. 항상 '코트를 한 장 걸쳐 입은 상태’라고 가정한다.

 

인간이 두꺼운 코트를 한 장 걸치고 있는 상태는 딱 개가 피모에 뒤덮여있는 상태에 해당합니다.

그 두꺼운 차림을 가정하고 온도 조절을 합시다.(인간에게는 조금 서늘한 정도가 개에게는 적정 온도입니다.) 또한 미니핀 등 단모종의 경우에는 코트 한 장이 아닌 셔츠 한 장 정도를 가정하고 온도조절을 합니다.

 

 

2. 피모를 여름에 맞춰 미용 시킨다

 

기온이 오르는 여름철에는 털을 짧게 미용시켜 주세요. 주인의 취향이나 고집을 개에게 강요하여

체온조절이 잘 되지 않아 더위를 먹게 하는 것은 너무 불쌍합니다.

 

하지만 너무 짧아지면 직사광선에 의한 화상 또는 피부병이 생길 수가 있으니, 이 때에는 편한 옷을 입히는 등의 대처가 필요합니다.

 

 

3. 실내 온도관리는 선풍기가 아니라 에어컨으로.

 

개는 팬팅으로 체온을 내립니다만, 선풍기를 쏘이는 것으로 입에서 방출할 수 있는 기화열의양이 극적으로 증가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사실 선풍기는 개에게 그다지 효과가 없습니다.

근본적인 해결책은 에어컨으로 방의 온도 자체를 낮추는 것입니다.

 

 

4. 마실 물은 절대로 부족하지 않게 한다

 

위에서 말씀 드렸듯이 개는 팬팅으로 체온조절을 합니다. 기온이 오르는 여름철에는, 식수가 절대로 부족해지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5. 햇볕이 있을 때의 산책은 금지!!

 

직사광선 아스팔트나 지면에서 반사되는 복사열에 의한 일사병 또는 열사병과, 지면의 열에 의한 발바닥의 화상 등이 생길 수 있어 한낮 중의 산책은 매우 위험합니다.

지면의 열이 아직 다 식지 않은 저녁 때도 위험하므로, 여름철 산책은 '새벽' 또는 해가 완전히 진 뒤인 '밤'에 한해서 해야 합니다.

 

개를 밖에서 기르고 있는 경우, 극히 짧은 시간에도 직사광선이 닿는 곳에 개를 묶어두는 것은 같은 위험이 있습니다.

 

 

[복사열]

 

사람과 개가 받는 복사열의 차이는, 사람이 30라면 개는 40 가까이 됩니다. 개는 키가 낮아 아스팔트의 반사열을 직접 받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상황에서는 불과 10분 이내에 열사병에 걸릴 수 있습니다.

여름철 열사병으로 병원에 실려오는 개들은 끊이지 않고, 처치가 늦어지면 목숨을 잃게 되는 일도 있습니다.

 

 

[발바닥 화상]

 

한여름 아스팔트의 온도는 직접 손으로 만져보면 알 수 있지만 매우 고온으로, 50~60 가까이 될 수도 있습니다. 그 위를 맨발로 걷는 개들은 저온화상을 입습니다. 뿐만 아니라 개의 패드(발바닥)은 매우 섬세하여, 한번 손상되면 재생이 불가능합니다.

 

이 저온화상은, 해안의 모래사장이라도 같습니다. 완전히 마른 모래사장은, 사람이라도 맨발에서는 걷지 못할 만큼이 고온이어서 지극히 위험합니다

 

 

6. 차내에 방치도 금지!

 

한여름의 차내는, 완전히 닫은 상태의 경우, 불과 10분에 40도를 넘고, 최종적으로는, 60도까지 올라갑니다. 가령 창문을 반쯤 열려 있게 하고 있었다 해도 차이는 거의 없습니다.

 「곧 돌아가기 때문에」…이라고 하는 방심은 금물입니다.

차내에 방치된 아이가 열사병이나 탈수증상에 의해 사망한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설령 식수를 같이 두고 갔다 하더라도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7. 비행기를 이용한 이동은 피할 것.

 

비행기에 태워 이동할 때, 비행 중 목숨을 잃는 개의 사례가 전세계에서 100건 이상을 넘고 있습니다. (객실칸이 아니라 화물칸에 실었을 경우)

이것은 압도적으로 단두종에게 많은 경우이지만, 그 중에는 리트리버 등도 포함됩니다.

 

원인은 비행기에 실리는 것에 의한 심리적인 스트레스와 함께, 탑재 전 활주로에서의 대기시간 등에 고온다습한 환경에 노출되어 체온조절이 어려워지기 때문입니다.

 

일본의 항공회사들은 프렌치 불독이 열사병으로 사망한 것을 계기로, 개의 탑재는 전면 혹은 여름철에 한해 중지하고 있을 정도입니다.

 

 

[단두종]

 

페키니즈, 시추, 프렌치 불독, 불독, 보스톤 테리어, 복서, 차우차우, 퍼그, 캐버리아 등

 

그 신체적 특징 탓에, 호흡시 항상 몸에 부담이 갑니다. 고온에서의 팬팅은 더욱 부담이며 체온을 낮추기 어려워 열사병이나 호흡곤란이 되기 쉽습니다. 때문에 단두종 개들은 한층 더 주의를 요하며, 더위와 흥분, 스트레스는 엄금입니다.

 

 

↓여름철 개의 관리에 대한 더 많은 정보는 여기에 있습니다.

http://cafe.naver.com/clubwelshcorgi/1083

 

 

번역봉사:장진형

 

네이버사용자는 여기서 퍼가시면 쉽습니다.

http://blog.naver.com/leiting1972/22001954091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보도자료. 구타와 도살, 한국의 경마산업 최초 조사 영상 imagefile 관리자 2019-05-04 26174 1
공지 2018맹견등 시행령 시행규칙개정안 입법예고안 file 관리자 2018-12-10 22787  
공지 무허가축사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 imagefile 관리자 2018-02-22 26538  
공지 서울행정법원의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정보의 전면적 공개 판결을 환영한다. (보도자료, 성명서, 비교표 첨부) file 동물지킴이 2017-09-11 30353 1
공지 부처이관 참고자료 생학방 2017-06-04 53443  
공지 (긴급)동물보호법 교육프로그램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12-17 46967  
공지 이정덕 교수님을 추모합니다 imagefile [2] 지킴이 2016-10-25 69756  
공지 2016 실험동물을 위한 희망프로젝트 imagefile [1] 관리자 2016-04-04 54574  
공지 비디오 시청: 조류독감: 우리가 자초하는 바이러스 생명체간사 2014-03-30 70017  
공지 2012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01 91161  
공지 동물실험에 대한 수의학도의 증언 [3] 생명체간사 2012-02-20 95910 3
공지 7/22 목 포대에 남부대 홍교수님을 추천함 [2] 생학방간사 2010-03-06 133636 42
공지 동물보호법/조례소식은?( 2013년 10월 1일 심상정의원의원발의) 생학방 2009-09-25 105868 107
1812 보도자료: 자치구 단체장 동물정책공약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04 2577  
» [ 개! 여름! ] 한낮 중의 산책은 무지에 의한 동물학대입니다. (모래사장도 같음) 미키 2014-06-03 2842  
1810 보도자료: 자치구 단체장 동물정책공약 imagefile [1] 생명체간사 2014-06-03 19824  
1809 조희연교육감후보와 동물보호교육 협약내용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02 10363  
1808 길고양이를 위해서 구의원후보 사무실을 방문하세요. 생명체간사 2014-06-02 2385  
1807 조희연교육감후보와 동물보호교육 협약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01 2515  
1806 최성 고양시장 동물보호공약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29 2618  
1805 성남시 이재명후보자님에 대한 동물공약질의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29 2398  
1804 송파구 박용모후보의 공약답변서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28 2539  
1803 개고기를 일반 마트에서 판매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도의원 후보에게 항의합시다. [1] 미키 2014-05-28 2699  
1802 동두천 시장후보들의 동물공약제시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27 2884  
1801 동두천시 유권자 분들께 : 시장 후보자들의 동물정책공약을 비교해 보세요.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4-05-26 2416  
1800 강남구 자료 file 생명체간사 2014-05-26 2382  
1799 내가 사는 곳은 내가 지켜야 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25 2397  
1798 서울시 자치구청장 후보 및 경기도내 시장후보 선거사무실 주소 연락처 file 생명체간사 2014-05-25 3155  
1797 자치구청장 및 자치구의원후보 동물정책공약 답변서 양식 file 박창길 2014-05-23 3585  
1796 내가 사는 지역 자치구청장과 구의원에게 동물공약을 요구합시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23 3156  
1795 조류독감 학술발표 imagefile 생명체 2014-05-22 2437  
1794 여야 서울시장 후보 동물단체 정책제안 모임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18 2752  
1793 (서명)숙취 해소 효과를 위해서, 곰들이 고문받아 「생지옥」 imagefile 미키 2014-05-13 24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