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리아는 세계 최대 개고기 식용국가 !
이제는 실험용 비글의 최대 생산기지 되나 』
                       ‘ 비글 살리기 시민 걷기 ’

□ 국내 동물보호단체인「동물사랑실천협회」「생명체학대방지포럼」「한국고양이보호협회」「한국동물보호연합」는 11월 1일 서울시청앞 광장(시청역 5번 출구 앞)에서 비글 40마리와 비글 실험동물반대를 외치는 시민 100 여명이 모여 < 비글 살리기 시민 걷기>를 개최 한다고 밝혔다.

  ○ 이번 < 비글 살리기 시민 걷기>가 열리게 된 것은 지난 10월 13일 경기도 성남 소재 (주)오리엔트바이오사 비글 종 개 대량 생산 시설 계획 중단을 요구한 항의 방문 및 기자 회견의 연이은 활동의 일환으로 한해에 600만 마리가 실험동물로 희생되는 우리나라의 현실을 알리고, 비글들과 함께 거리를 걸으며 서울시민에게 생명사랑의 마음을 나누려는 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 비글 살리기 주요 행사 내용은 실험동물에 대한 묵상을 시작으로 동물사랑실천협회 박소연 대표의 비글 종 개 대량 생산 시설을 계획하고 있는 (주)오리엔트바이오사에 대한 지난 10월 13일 항의 방문 결과 및 사전 약속된 면담 취소 경과 보고와 비글 동호인들의 시민 걷기 참가 발언을 진행한다. 이어 한국동물보호연합의 이원복 대표의 비글 살리기 성명서 발표와 전참가자들이 비글 가면을 쓰고 사진 촬영을 한 후 비글 살리기 시민 걷기 대행진을 시작한다.

○ 비글살리기 시민걷기 참여 시민 대상으로 한국 비글 클럽과 다양한 비글 동호회원, 동물운동단체 회원들, 동물을 사랑하는 서울시민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비글 종 개 40여 마리는 물론 다른 종 개들도 함께 시민걷기에 참여한다. 비글살리기 시민걷기 후 다시 서울시청앞 광장으로 모여 참가자들의 자유발언을 통해 향후 활동 방향을 공유한다.

□ 인간의 아름다운 동반자인 비글이 죽음의 사업의 돈벌이 수단으로  희생양이 되는 것을 반대한다. 비글의 대량생산을 하기 전에 과연 비글을 이용한 실험이 꼭 필요한지, 윤리적으로 옳은지를  그 정당성을 제시하여야 한다.

○ 비글을 이용한 실험을 엄격하게 규제할 가이드라인도 없이 향후의 동물학대를 어떻게 막을 수 있는지 오리엔트 바이오는 설명하고, 오리엔트 바이오와 같이 거대한 자본을 가진 기업은 실험동물을 대체하기 위한 대체실험법 개발에 얼마를 투자하고 있는지도 밝혀야 한다.

□ 동물사랑실천협회(www.animalschool.org) 생명채학대방지포럼(http://www.voice4animals.org)
   한국고양이보호협회(http://cafe.daum.net/ttvarm) 한국동물보호연합(http://kaap.or.kr/) 홈페이지에서 실험동물의 실태와 문제점을 자세하게 접 할 수 있으며, 국내 동물실험윤리위원회 외부위원 정보 공개 등 실험동물시설의 운영과 관리 감독의 현안도 정확히 알 수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보도자료. 구타와 도살, 한국의 경마산업 최초 조사 영상 imagefile 관리자 2019-05-04 36106 1
공지 2018맹견등 시행령 시행규칙개정안 입법예고안 file 관리자 2018-12-10 28240  
공지 무허가축사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 imagefile 관리자 2018-02-22 32192  
공지 서울행정법원의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정보의 전면적 공개 판결을 환영한다. (보도자료, 성명서, 비교표 첨부) file 동물지킴이 2017-09-11 35892 1
공지 부처이관 참고자료 생학방 2017-06-04 64584  
공지 (긴급)동물보호법 교육프로그램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12-17 52276  
공지 이정덕 교수님을 추모합니다 imagefile [2] 지킴이 2016-10-25 80998  
공지 2016 실험동물을 위한 희망프로젝트 imagefile [1] 관리자 2016-04-04 60030  
공지 비디오 시청: 조류독감: 우리가 자초하는 바이러스 생명체간사 2014-03-30 75298  
공지 2012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01 96394  
공지 동물실험에 대한 수의학도의 증언 [3] 생명체간사 2012-02-20 101374 3
공지 7/22 목 포대에 남부대 홍교수님을 추천함 [2] 생학방간사 2010-03-06 144804 42
공지 동물보호법/조례소식은?( 2013년 10월 1일 심상정의원의원발의) 생학방 2009-09-25 111177 107
1852 조류독감 바이러스는 유전자 재조합에 의해서 발생했다는 연구논문 file [2] 생명체간사 2014-11-20 12384  
» 11월1일 행사관련 보도자료와 리플렛 imagefile 생학방 2009-10-31 12310 53
1850 독감돼지의 원인이라 추측되기도 하는 돼지농장기업 스미스필드의 이야기(외신기사외) [3] 지킴이 2009-05-08 12293 121
1849 (공지) 대구 묻지마 개 살해사건-카라에서하는 서명운동에 함께 해요 생학방 2009-10-08 11967 46
1848 (서명요청)광기의 나라! 거북이를 죽이는 빠르기를 겨루는 행사 imagefile [1] 미키 2012-06-07 11671 1
1847 보호받는 고래의 목록 생명체간사 2012-06-27 11627 1
1846 집단이기주의 라구요? 파랑새 2004-11-26 11548 212
1845 [책소개] 탐욕과 오만의 동물실험 / 가면을 쓴 과학 동물실험 아게하 2007-04-27 11316 14
1844 월요일 MBC 특별한 아침 곰사육에 대한 보도 [1] 지킴이 2004-11-28 11209 152
1843 [사이버시위] 오늘은 '농림부 자유토론방'에서 [405] 공지문 2005-03-19 11196 63
1842 곰 도살에 대한 결정이 이번 금요일 내려집니다. [2] 박창길 2004-11-22 11155 217
1841 양털, 잔혹하게 채취되고 있는 것을 알고 있습니까? ….. 당신의 스웨터는 울? imagefile [2] 미키 2010-12-08 11096  
1840 이런 일! 동두천시 공무원이 시의 보호동믈을 볼모로 동물보호단체를 협박과 억류 !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3-02-23 10874  
1839 안티KFC 포스터 - 나체 미녀와 병아리 file [2] 두비랑 2005-05-13 10717 42
1838 짐승이 오히려 더 인간답다 이주영 2004-11-26 10655 196
1837 조희연교육감후보와 동물보호교육 협약내용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02 10469  
1836 아.. 제발 동물들 멸종 되라~~!!! [2] 김용훈 2004-11-27 10436 251
1835 [KBS 공개토론]개고기 합법화 논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movie [391] 강량 2006-07-26 10408 88
1834 야생동물 ‘먹이주기 행사’ 생태계 해친다 [35] 문중희 2004-11-28 10157 187
1833 곤충학대 반대 만화 imagefile 박하사탕 2011-08-02 9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