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부터 인천에서 TNR이 실시된다고 합니다.

너무나 기쁜 소식이지만 과연 제대로 시행될 것인가 불안하기도 합니다.

포획업자는 제대로 정해졌는지, 협력병원은 있는지, 방사는 제자리에 잘 할것인지 등등...

이제 막 시작하는 단계에서 시행착오도 있을수 있다지만 시행착오는 곧 길고양이들의 목숨과 직결된 일입니다.

극단적으로는 내가 밥주는 아이가 어느날 갑자기 잘못된 TNR 때문에 목숨을 잃을수도 있는 중요한 일인겁니다.

TNR 시행에 앞서 준비는 잘 하고 있는지 점검과 잘하라는 경고의 의미로 인천시 각 구청에 TNR 질의서 형식의 민원을 넣어주세요!

조금 귀찮으시다면 아래의 글들을 복사해서 민원을 넣으셔도 됩니다.

 

 

계양구청 민원

http://eminwon.gyeyang.go.kr

 

부평구청 민원

http://eminwon.icbp.go.kr

 

남동구청 민원

http://eminwon.namdong.go.kr

 

서구청 민원

http://eminwon.seo.incheon.kr

 

동구청 민원

http://eminwon.icdonggu.go.kr

 

남구청 민원

http://eminwon.namgu.incheon.kr

 

연수구청 민원

http://eminwon.yeonsu.go.kr

 

 

 

안녕하세요. 올해부터 TNR이 실시된다고 해서 굉장히 기대하고 있어요.

하지만 다른 지역을 보면 시행착오를 많이 겪어서 많은 길고양이들이 희생되었다고 해요.

우리 구는 얼마나 준비를 했는지 궁금하네요.

그래서 몇가지 질문을 하려고요.

 

1. 포획업자는 정해졌나요?

2. 포획업자의 선정기준은요?

3. 포획되어지는 길고양이의 기준은요? 예를 들어 임신묘와 수유묘, 6개월 미만 2.5kg이하, 치료가 우선인 고양이, 귀커팅이 되어있는 고양이는 포획되지 말아야해요.

4. 포획덫은 발판형인가요?

5. 협력병원은 정해졌나요?

6. 협력병원의 선정기준은요?

7. 암컷과 수컷의 입원 기간은요?

8. 녹는 실을 사용하나요?

9. 계류장과 대기실은 마련되었나요?

10. 포획되어진 장소에 방사하나요? 그 증거자료는요?

11. TNR에 대한 홍보계획은 있나요?

12. 길고양이 민원에 대한 대책은요?

  

.............................................

 

  

언론을 통해 올해부터 인천시에서 TNR 시행을 한다는 소식을 듣고 너무나 기뻤습니다. 하지만 다른 지역에서 TNR 시행 초기에 많은 문제점들이 발생하였기에 고양이를 사랑하는 구민으로서 이를 예방하고자 질의서를 작성합니다.
여러 가지 공무로 바쁘시겠지만 이 질의서에 대한 답신을 3월 첫째주까지 보내주셨으면 합니다.


포획
1. 포획시 정해진 포획업자가 있습니까? 포획업자의 선정기준은 무엇입니까?
2. 캣맘이 TNR을 원할 경우 포획에 동참할 수 있습니까?
3. 임신묘와 수유묘, 6개월 미만인 청소년묘와 2.5kg이하, 치료가 우선적인 고양이와 귀커팅이 이루어진 길고양이는 포획하지 않습니까?
4. 포획용 덫은 반드시 발판형이어야 합니다. 구형이고 위험한 고리형을 사용하지 않습니까?
5. 포획후나 보호시 반드시 천으로 가려주어야 합니다.
6. 포획시 날짜와 시간, 장소를 표시한 네임텍을 붙여야 합니다.
(포획후 포획장소에서 고양이의 얼굴(귀)과 날짜, 시간, 장소를 표시한 네임텍이 함께 보이게 근접거리에서 찍은 사진 한장과 포획장소가 보이는 사진 한장을 제출합니다. 이때 포획장소는 근처의 나무, 큰 돌, 문양이나 건물 등 움직일 수 없는 큰 사물을 함께 찍습니다.)


중성화 수술
1. 정해진 협력병원이 있습니까? 협력병원의 선정기준은 무엇입니까?
2. 암컷과 수컷의 입원기간은 며칠입니까? (3번의 이유로 암컷은 3일, 수컷은 1~2일이 적당합니다.)
3. 반드시 녹는 실을 사용하고 72시간용 항생제를 주사해야 합니다. (일반 실을 사용할 경우 최소 5~7일은 입원을 해야 하는데 이럴 경우 영역을 뺏기거나 소독약 냄새로 인해 다른 고양이들에게 따돌림을 당할 수 있으며, 일반 실을 제거할 때 다시 마취해야 하는데 이 경우 마취약에 예민한 고양이의 특성상 위험합니다.)
4. 수술 전 반드시 계류장에 옮겨 마취를 하고 육안관찰을 합니다.
5. 병원에서 입원실로 이동시에도 네임텍과 함께 사진을 찍어 증빙자료로 제출합니다.
6. 수술 후 대기실이 마련되어 있습니까?
7. 귀 커팅은 귀 끝에서 1cm를 일자커팅 합니다.


제자리 방사
1. 반드시 포획되었던 장소에 동절기(11월~3월)저녁 6시 이후, 하절기(4월~10월)에는 저녁 8시 이후에 방사해야 합니다.
2. 비가 오는 날에는 방사를 하지 않습니다.
3. 이동시 반드시 천으로 덮어줍니다.
4. 포획 때와 같은 장소에서 고양이의 얼굴(귀)과 날짜, 시간, 장소를 표시한 네임텍이 함께 보이게 근접거리에서 찍은 사진 한장과 방사장소가 보이는 사진 한장을 제출합니다. 총 5장(포획시 2장, 입원실 1장, 방사시 2장)의 사진을 제출합니다.


관리
1. TNR에 대한 사전 홍보 계획이 있습니까? (캣맘 활동이 불법이 아니라는 점과 길고양이를 학대하는 행위는 동물보호법에 위반됨을 홍보해야 합니다.)
2. 귀커팅이 되어있는 고양이가 보호소로 입소되지 않아야 하고, 민원으로 TNR을 시행한 경우 제자리방사와 TNR된 고양이는 보호소로 입소될 수 없으며 인천시로부터 보호됨을 민원인에게 반드시 알립니다.
3. 문제지역(민원이 많이 발생하는 곳)을 우선 실시합니다.
4. 길고양이 민원에 대해 대처하는 방법은 무엇입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보도자료. 구타와 도살, 한국의 경마산업 최초 조사 영상 imagefile 관리자 2019-05-04 52773 1
공지 2018맹견등 시행령 시행규칙개정안 입법예고안 file 관리자 2018-12-10 37803  
공지 무허가축사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 imagefile 관리자 2018-02-22 42510  
공지 서울행정법원의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정보의 전면적 공개 판결을 환영한다. (보도자료, 성명서, 비교표 첨부) file 동물지킴이 2017-09-11 47166 1
공지 부처이관 참고자료 생학방 2017-06-04 83693  
공지 (긴급)동물보호법 교육프로그램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12-17 63254  
공지 이정덕 교수님을 추모합니다 imagefile [2] 지킴이 2016-10-25 100412  
공지 2016 실험동물을 위한 희망프로젝트 imagefile [1] 관리자 2016-04-04 71026  
공지 비디오 시청: 조류독감: 우리가 자초하는 바이러스 생명체간사 2014-03-30 86253  
공지 2012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01 107336  
공지 동물실험에 대한 수의학도의 증언 [3] 생명체간사 2012-02-20 112827 3
공지 7/22 목 포대에 남부대 홍교수님을 추천함 [2] 생학방간사 2010-03-06 164362 42
공지 동물보호법/조례소식은?( 2013년 10월 1일 심상정의원의원발의) 생학방 2009-09-25 122258 107
1852 독감돼지의 원인이라 추측되기도 하는 돼지농장기업 스미스필드의 이야기(외신기사외) [3] 지킴이 2009-05-08 14177 121
1851 (서명) 소뿔에 불을 붙이는 가장 잔혹한 축제를 폐지시키자! file [1] 미키 2010-09-17 13579  
1850 11월1일 행사관련 보도자료와 리플렛 imagefile 생학방 2009-10-31 13086 53
1849 양털, 잔혹하게 채취되고 있는 것을 알고 있습니까? ….. 당신의 스웨터는 울? imagefile [2] 미키 2010-12-08 13011  
1848 아무리 몸에 좋다지만 반달곰 학대현장 충격 [TV리포트] 이주영 2004-11-25 12995 231
1847 (공지) 대구 묻지마 개 살해사건-카라에서하는 서명운동에 함께 해요 생학방 2009-10-08 12855 46
1846 집단이기주의 라구요? 파랑새 2004-11-26 12165 212
1845 (서명요청)광기의 나라! 거북이를 죽이는 빠르기를 겨루는 행사 imagefile [1] 미키 2012-06-07 12069 1
1844 보호받는 고래의 목록 생명체간사 2012-06-27 11881 1
1843 곰 도살에 대한 결정이 이번 금요일 내려집니다. [2] 박창길 2004-11-22 11836 217
1842 [책소개] 탐욕과 오만의 동물실험 / 가면을 쓴 과학 동물실험 아게하 2007-04-27 11731 14
1841 월요일 MBC 특별한 아침 곰사육에 대한 보도 [1] 지킴이 2004-11-28 11686 152
1840 [사이버시위] 오늘은 '농림부 자유토론방'에서 [405] 공지문 2005-03-19 11500 63
1839 이런 일! 동두천시 공무원이 시의 보호동믈을 볼모로 동물보호단체를 협박과 억류 !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3-02-23 11355  
1838 짐승이 오히려 더 인간답다 이주영 2004-11-26 11205 196
1837 아.. 제발 동물들 멸종 되라~~!!! [2] 김용훈 2004-11-27 11123 251
» 인천 TNR 사업 첫걸음에 도움이 필요합니다 인천캣맘 2013-03-02 11029  
1835 안티KFC 포스터 - 나체 미녀와 병아리 file [2] 두비랑 2005-05-13 10984 42
1834 PETA의 부산시위와 보도자료 imagefile [1] 동물지킴이 2007-06-08 10800 20
1833 조희연교육감후보와 동물보호교육 협약내용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6-02 10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