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 KBS뉴스에서도 보도가 된 동두천시 생연2, 독극물 추정된 길고양이 12마리의 죽음 사건의 속보입니다. 어제 8/5 또 한 마리가 죽었습니다.  이 아이는 태어나서 얼마 안돼서  앞다리를 골절이 돼서 장애가 있는 아이라서 안쓰러워 하신 켓맘분이 찐다라는 이름을 붙이며 중성화를 한 후(귀커팅 표시 했음) 가게에서 돌보고 있던 아이입니다.  찐다는 가게와 밖을 자유롭게 왔다 갔다 하는 아이였지만, 사건 발생 이후 몇 일 동안은 가게 안에 묶어서 보호하고 있었습니다.

 

9/1부터 경찰 수사가 시작했고 계속 가둬 진 상태에서 스트레스로 찐다가 밥을 안 먹게 되는 등, 몸이 안 좋아 보아 9/2 3일에 찐다를 잠깐 불러 줬답니다.  수사가 시작했으니 이제 괜찮을 거라는 마음이 있으셨던 거지요.

그런데 찐다는 3일에 독극물을 먹은 것 같습니다. 4일부터 가게를 나가지도 않고 가게 안에서 힘 없이 있었다가 4일이 돼서 그때 까지 죽은 아이들과 같은 중상이 나왔습니다. 저희가 가게로 달려 갔을 때는 이미 겨우 숨만 쉬는 상태였고. 급히 안락사 처치를 해주게 되었습니다.

 

병원으로 향해 가게를 나갈 때 돌보고 계셨던 켓맘분이 우시면서 찐다에게 말을 걸리시고, 그것을 들은 찐다는 연약한 목소리로 울었습니다. 그리고 병원에서 마취를 놓기 직전에는 갑자기 큰 목소리로 울었습니다. 찐다는 우리에게 뭘 전달하고 싶었을까......?  찐다에 목소리가 귀에서 지워지지 않습니다.

 

찐다를 안락사 시키고 나서 2시간 후 켓맘께서 다시 연락이 왔습니다. 

또 한마리 사체가 발견이 됐다고.....

 ( 이 사체는 부패가 진행 된 상태라 어제 오늘 죽은 것 같이는 안아 보였답니다.)

 

사망이 확인 된 길고양이는 이제 14마리가 되었습니다.

저희가 발견을 못 하는 곳에서 죽은 길고양이,  지금 죽어 가는 고양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경찰에서는 부검과 CCTV분석을 시작 한 뒤 아직 아무 소식이 없습니다.

더 이상 고통스럽게 죽어 가는 길고양이가 발생 하지 않게 면밀한 현장 답사와 순찰을 하는 것을 간절히 바랍니다..

 

안락사 전, 찐다의 슬픈 도영상은 여기서 볼 수 있습니다. 

http://cafe.naver.com/gncatcare/605

 

[ 9/1 (TV) KBS1 뉴스 보도 ]

(방송 영상)

http://able.kbs.co.kr/news/news_view.php?part=news&dt=20150902&nindex=0&guid=201509023140284

 

(가사)

동두천시 한 주택가에서 지난 열흘 사이 길고양이 10여마리가 잇따라 죽은 채 발견됐습니다. 독극물을 먹은 게 원인으로 추정되는데,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김연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경기도 동두천시의 한 주택가입니다. 이 곳에 사는 길고양이는 서른 마리 정도였는데, 최근 그 수가 급격히 줄었습니다. 지난달 22일부터 31일까지 12마리가 잇따라 죽은 겁니다. 신춘숙(동네 주민) : "피하고 거품 토하는 거 하고...죽어가는 현상이 죽었던 고양이, 죽어가는 고양이 다 똑같아요." 동물보호단체는 누군가 일부러 고양이에게 독극물을 먹였을 개연성이 크다고 보고 있습니다. 고정옥(경기북부 고양이 보호연대 대표) : "침 흘리고 피 흘리고 급격하게 죽어간다는건 이건 독극물이에요. 아주 강한 독극물일 가능성이 크다고 수의사님이 말씀하시는 거에요."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가리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고양이 사체 부검을 의뢰하는 등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김새원(동두천경찰서 경제팀장) : "원인을 단정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어서 국과수 감정결과와 CCTV분석 이후에 구체적인 수사방향이 결정될 것 같습니다." 길고양이는 동물보호법에 따라 보호받는 동물로, 독극물 등으로 죽일 경우 1년 이하의 징역이나 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습니다. KBS 뉴스 김연주입니다.

김연주 기자
Copyright © K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유트브  뉴스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dO-xH4YJZVs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보도자료. 구타와 도살, 한국의 경마산업 최초 조사 영상 imagefile 관리자 2019-05-04 122920 1
공지 2018맹견등 시행령 시행규칙개정안 입법예고안 file 관리자 2018-12-10 102873  
공지 무허가축사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 imagefile 관리자 2018-02-22 110231  
공지 서울행정법원의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정보의 전면적 공개 판결을 환영한다. (보도자료, 성명서, 비교표 첨부) file 동물지킴이 2017-09-11 123389 1
공지 부처이관 참고자료 생학방 2017-06-04 152020  
공지 (긴급)동물보호법 교육프로그램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12-17 129868  
공지 이정덕 교수님을 추모합니다 imagefile [2] 지킴이 2016-10-25 173147  
공지 2016 실험동물을 위한 희망프로젝트 imagefile [1] 관리자 2016-04-04 137453  
공지 비디오 시청: 조류독감: 우리가 자초하는 바이러스 생명체간사 2014-03-30 155583  
공지 2012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01 174060  
공지 동물실험에 대한 수의학도의 증언 [3] 생명체간사 2012-02-20 182659 3
공지 7/22 목 포대에 남부대 홍교수님을 추천함 [2] 생학방간사 2010-03-06 234627 42
공지 동물보호법/조례소식은?( 2013년 10월 1일 심상정의원의원발의) 생학방 2009-09-25 191092 107
1871 서울대학병원의 동물실험 행정정보 공개를 촉구합니다. imagefile 박창길 2016-06-07 6282  
1870 2016 실험동물 희망 프로젝트 imagefile 생학방 2016-04-04 4199  
1869 정부가 만든 동물보호센터 운영지침 지킴이 2016-03-15 4600  
1868 정부가 만든 고양이 중성화 사업 지침 동물지킴이 2016-03-15 4937  
1867 2014년7월17일세월호지원헬기추락한날2014717에지존파영화개봉(논픽션다디어리) 최진섭 2016-03-08 4842  
1866 서울시 길고양이 사업안내 imagefile 동물지킴이 2016-02-24 5557  
1865 식약처, 검역본부 실험시설 지도 감독 설명회 imagefile 지킴이 2016-02-24 4572  
1864 서울대 동물실험윤리위원회 토론회 imagefile 박창길 2015-11-18 4945 1
» (속보1) 동두천 ‘독극물 추정’ 길고양이 잇단 폐사사건. 어제도 더 한 마리 죽었습니다.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5-09-06 4623  
1862 동두천시 길고양이 독극물 의혹 연쇄 죽음 사건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5-09-06 4223  
1861 길고양이가 불필요한 죽음을 당하고 있습니다 ! 간단한 방법으로 지켜주세요!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5-07-08 8625  
1860 (의정부)불법 포획업자 제보 부탁드립니다 !! (포상금:30만원) imagefile [1] 미키 2015-06-18 5493  
1859 (긴급) 의정부 불법보획업자가 나타났습니다 !! 미키 2015-06-11 4726  
1858 동두천시 생연2동 주민센터 앞, 동물노산판매를 재단속 했습니다. (감시 바람)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5-05-22 4361  
1857 박원순시장님과의 동물보호청책토론회 후기 I imagefile [2] 박창길 2015-05-14 6856  
1856 (주의!) 동물의 구조신고는 신중히 해주세요!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5-05-05 3939  
1855 생학방정기모임 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5-04-22 4275  
1854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4년도 사업보고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5-04-22 4095  
1853 동물을 사지마세요! 하나 뿐인 지구 : 강아지 공장의 실태. 미키 2015-04-14 4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