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공개자료 교환실
  2. 정회원 자료실
구제역생매장.png

 
정부의 비인도적인 구제역돼지 집단생매장에 항의한다.
  
  정부는 강화지역에서 부터 비롯하여 구제역에 걸린 수천마리 돼지들을 땅속에 집단생매장하고 있어서 경악하게 한다.  현지 주민들의 제보와  동물단체 활동가들의 목격에 의하면  이런 일이 조직적으로 행해지고 있다.  문화일보 4월 22일자 기사도 이미 4만 2500마리가 '생매장'을 당했다고 보도하고 있다.
2002년에도 수만 마리의 돼지들을  젊은 군인들까지 동원되어 집단적으로 생매장하였으며, 당시 김포지역에서는 생매장한 돼지들이 며칠 뒤 땅위로 기어 올라오기까지 하였으며, 일부 동물활동가들이  집회를 가져 죽은 돼지들의 가여운 원혼을 위로해주었다.
    
    개보다도 더 나은 지능을 가졌다고 하는 돼지들의 원성이  대지에 사무친다!  반려동물이 아닌 먹이로 길러지는 짐승이라 해서,  독자적인 사고와 감정을 가지고 있는 것이 명백한 생명을 이렇게 쓰레기처럼 취급해도 되는가? 온갖 유흥을 위해서 소주에 돼지 삼겹살만 즐길 줄만  알고, 생명의 마지막 순간의 고통조차 외면하는, 그런 형편없는 사회가 우리 사회란 말인가? 농민들은 가축을 자식같이 길렀다고 하는데, 이런 자식 같은 생명을 정부가 무자비하게 생매장하도록 내버려두는 농민이 어떤 농민인지 알고 싶다.

  구제역이 발생한 고향 청양에 다녀온 네티즌은  Daum의 블로그에 "말이 살처분이지 얼마나 잔혹한 살생인가. 산채로 생매장하는 것 다 안다. '자식'을 그렇게 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고 한다.  농장주들은 보상만 요구할 것이 아니라, 가축을 생매장시키는 방식에 이의라도 제기하기를 바란다. 과문해서 그런지 농장주들이 그런 주장을 했다는 뉴스를 못들어봤다. 화가 난다" 라고 적고 있다.

무지막지한 생매장은 그 자체로 심각한 동물학대일뿐 아니라, 축산업을 정부가 앞장 서서 혐오산업으로 전락시키는 행위이다.   

  2002년에 정부의 생매장에 대한 감사원의 감사를 청구하며 시정을 요구한 시민단체에게 당시 농림부는 향후 제도를 정비하여  잔인한  생매장을 방지하겠다고 약속하였는데, 8년이 지난 지금에서도 생매장이라니 이해가 가지 않는다.  생매장은 비인도적인 살처분을 금지하는 국제적인 기준과 한국의  동물보호법에 정면으로 어긋난다. 정부가 스스로 마련한 살처분을 위한 정부의 매뉴얼을 스스로 저버리는 행위로서 정부는 메뉴얼을 전시용으로 가지고 있는 것인가.    

  이번 강화지역의  구제역 발생은 포천의 구제역 발생이후, 봄철에 이남 지역에서  구제역의 발생을 전혀 예상하지 못하고 있던 상황이 아니었던 만큼, 정부가 인도적인 살처분을 위한 인력과 장비가 준비되어있지 않은 어쩔 수 없는 상황에서 구제역의 확장을 긴급하게 막기 위해서 생매장을 할 수 밖에 없었다고  변명하기가 매우 어렵다.

  
이대통령은 며칠전 천안함 사건의 책임을 묻는 군장성들과의 면담에서, 구제역발생 돼지에 대해서는 10분이면 아는데 천안함사건에 대해서 해군장성들이 제대로 보고하지 않아서 문제라고 질타하였다. 잘못 돌아간 해군의 실제 가동 방위체제와는 달리, 농림수산식품부나 지자체의 방역대응체제는 메뉴얼대로 제대로 가동되고 대통령에게 제대로 보고가 되어, 군방위체제가 본받아야 할 체제인 것이 분명한가.

  이번 구제역돼지 생매장은 백령도의 천안호의 침몰에 못지 않게, 국가의 방역행정의 헛점을 드러내고, 축산업의 위상을 추락시키면서, 동물의 생명권을 유린하는 혐오스러운 사건이다.   과연  정부와 지자체의 비인도적인 살처분이  제대로 정부의 메뉴얼대로 진행 되었는지, 또 집단 생매장을 이 대통령이 제대로 보고받고 직접 승인하였는지를  밝혀달라. 정부가 이를 은폐하고 있어서 일반 국민들은 이를 모르고 있다.

 잘못이 있으면, 이대통령은  국민들에게  진상을  밝히고 이를 사과할 필요가 있다!

[가만히 있지 말고 돼지들을 지켜줍시다. 항의합시다]

-농림수산식품부 장관과 대화하기

http://www.mifaff.go.kr/USR/BORD0201/m_278/LST.jsp

-농림수산식품부 동물방역과 전화번호 02-500-2072

-국민신문고 http://www.epeople.go.kr/jsp/user/UserMain.jsp

-청와대 자유게시판 http://www.president.go.kr/kr/community/bbs/bbs_list.php

-농림수산식품위원회 자유게시판: http://agri.na.go.kr/index.jsp




  

tomato

2010.05.08 15:26:50

전문가들은 국내에서 이런 “엽기적인 생매장이 일어나는 가장 큰 원인은 동물권을 고려하지 않는 현실에 근본적 원인이 있다”고 주장한다. 영국의 경우에는 도살, 도축될 동물들의 경우에도 “동물 보호를 위해 공통적으로 적용할 최소한의 기준”에 따라 취급한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도살과 도축시에 동물들은 “피할 수 있는 고통과 통증이라면 당하지 않아야 한다”는 원칙 아래 “도축 전 기절이나 즉사”를 규정하고 있다.
( http://www.pressian.com/article/article.asp?article_num=30030707135637&Section=03)

tomato

2010.05.08 15:30:40

2010.4월 인천시 강화군 돼지 생매장 살처분 동영상
볼륨을 높히면 돼지 비명소리가 나온다는데 저는 하지 못했습니다.
http://www.kaap.or.kr/new_site/notice.html?mode=read&idx=24177

김수진

2010.05.08 18:08:50

동영상은 소리는 나는데 무슨 생매장이 되는지는 보이지 않군요. 2002년도 프레시안 기사는 도움이 됩니다.

이렇게 집단생매장이 이루어지는데 가축방역과는 국제컨퍼런스 등을 통해서 한국정부가 동물을 보호한다는 사실을 홍보하겠다는 소문이니 너무나 우스운 이야기입니다. 이중적인 성격을 가진 가축방역과라고 생각되며, 동물복지에 대한 진정성에 의문이 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월호 희생자를 애도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14 32066
공지 서울시의 동물복지위원회 운영에 대해 의문을 제기합니다. file [1] 생명체간사 2013-08-27 38432
공지 강동구가 동물과 함께 살아갈 도시를 만들어주세요 imagefile 생명체 2013-08-01 45923
공지 강동구의 전향적인 동물보호조례제정을 환영합니다.(조례안 전문 포함)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3-07-07 47438
공지 제주특별자치도의 허술하고 위험한 동물조례안의 개선을 촉구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5-30 51454
공지 (탄원서)거제 씨월드의 돌고래 수입을 단호히 반대합니다.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3-05-01 62472
공지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바랍니다. 동물학대없는 나라를...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24 57409
공지 Good Bye to Ms. Fusako Nogami, imagefile [1] 박창길 2013-01-17 110805
공지 2013년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전체 모임 공고 생명체 간사 2013-01-16 35551
공지 교육감 후보 동물교육정책 질의서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2-11 32402
공지 광주광역시 동물보호조례 전부개정조례안(통과안) file 생명체간사 2012-12-03 53178
공지 광주시의회에 동물조례안을 개선해달라는 여러분의 의견을 보내주십시요.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1-28 31356
공지 안철수 진심캠프의 20대 동물현안에 대한 정책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2-11-21 59938
공지 (공지) 문재인캠프의 동물정책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2-11-06 58699
공지 동물을 위한 공약을 후보자 SNS를 통해 요구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0-20 43193
공지 (보도자료) 제18대 대선후보 동물정책 촉구 서명운동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0-06 40626
공지 대선후보 동물정책질의서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9-08 36660
공지 조례개정을 위한 민원을 부탁합니다. 생명체간사 2012-08-31 43046
공지 정부의 '과학포경'에 반대하는 행사안내 image 미키 2012-07-16 32805
공지 서울시 조례안( 시민단체안 초안) file [1] 생명체 간사 2012-06-19 32091
공지 서울시 조례제정 진행상황 imagefile [2] 생명체간사 2012-05-30 35106
공지 서울시가 전향적인 동물조례를 만들어주십시요. file [12] [73] 생명체간사 2012-05-07 82435
공지 서울시 동물조례입법예고 file 생명체간사 2012-04-13 30171
공지 적극적인 동물보호 의견을 개진하는 지역구 후보님들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1 37052
공지 국민생각 비례대표 이면우후보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35933
공지 녹색당 장정화후보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33357
공지 진보신당 홍세화대표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38024
공지 새누리당 민병주 비례대표님의 견해 imagefile 생명체 2012-04-10 32868
공지 노회찬후보의 동물보호정책 imagefile 생명체 2012-04-10 31364
공지 정동영후보의 생명관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09 39337
공지 이부영(강동갑)후보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09 31044
공지 윤선진후보(대구서구)의 적극적인 동물보호공약 공지 생명체 2012-04-09 31009
공지 동물학대방지 4.11총선질의서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3-25 31922
공지 4.11총선 동물보호정책질의서에 대한 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25 31740
공지 동물공약을 촉구하는 동물단체의 철장행사및 유명정치인 질의방문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23 31594
공지 유명 국회의원 후보자에게 동물공약을 촉구하는 서명 행사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16 30119
공지 동물복지를 외면하는 동물복지축산인증기준에 대한 성명서 생명체간사 2012-03-02 38052
공지 동물복지인증기준에 대한 의견조회 [1] 생명체 2012-02-20 36054
공지 정부 동물복지축산인증제도의 문제점과 의견서 생명체간사 2012-01-30 30538
공지 한우를 굶겨죽이는 관행을 중단하라. [1] 생명체 2012-01-09 43254
공지 일본 : 동물실험법 규제를 위한 서명입니다. 도와주세요! [2] 미키 2011-12-15 32336
공지 투견도박 금지를 위해 누구에게 무엇을 요구할 것인가? [1] [1] 동물지킴이 2011-11-21 34545
공지 동물보호법_시민샘플의견서 file [2] 생명체간사 2011-10-28 33123
공지 나경원 박원순 후보의 동물공약비교표 [1] 생명체간사 2011-10-26 31882
공지 도가니 사건으로 부터 동물단체회원은 무엇을 배울 수 있습니까? [1] 동물지킴이 2011-10-23 31478
공지 10.22일(토) 동물보호 공약을 촉구하는 동물인형놀이 한마당 윤창렬 2011-10-20 31870
공지 동물보호법 시행령 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 첨부파일 다운로드 file 윤창렬 2011-10-17 30387
공지 서울시장후보의 동물보호정책 촉구를 위한 1인 시위 안내 [1] 생명체 간사 2011-10-15 32002
공지 동물지킴이가 서울시장 후보자에 던지는 질의서 생명체간사 2011-10-07 31001
공지 제4회 동물복지포럼 동물실험지침안 발표회 8월 30일 생명체 간사 2011-08-25 29932
공지 2011년 개정 동물보호법에 대한 평가 [3] 생명체간사 2011-07-25 39299
공지 모피 패션쇼 저지및 시위예고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1-06-01 38562
공지 (기자회견) 정부의 축산선진화 방안 유감 생명체간사 2011-05-08 31028
공지 정부의 5월 6일 TF과제 발표를 앞두고 생명체 간사 2011-05-05 33002
공지 동물구제를 요청하는 청원서 [2] 생명체 간사 2011-04-25 33320
공지 한국교회의 소중한 고백 생명체간사 2011-04-06 32206
공지 축산허가업체 계량평가점수중에 동물복지점수는 1점도 넣지 않아서 복지를 배제하였다 [6] 생명체 간사 2011-03-26 34423
공지 구제역 참사. 사회적 성찰과 실천적 대안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1-03-17 35536
공지 힘내라 일본! [2] 생명체 간사 2011-03-14 37829
공지 구제역사태, 정부당국과 국민들께 드리는 호소문 생명체간사 2011-03-08 37207
공지 구제역 사태에 대한 교수 지식인 200인 호소기자회견 생명체간사 2011-03-08 34838
공지 이 참혹한기록에 항의합니다. [1] 생학방간사 2011-02-11 35071
공지 반생명문화에서 벗어나 생명 존중문화로 나아갑시다. 생명체간사 2011-02-08 36123
공지 (보도자료) 구제역중단을 촉구하는 시위및 항의방문 imag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0-12-24 34383
공지 보도자료 구제역 생매장 중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3]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0-12-12 35760
4 10.30일(일)'세계 비건(Vegan)의 날' 행사(1) imagefile 윤창렬 2011-10-25 6178
3 생학방이 간사를 구합니다.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0-10-24 29323
2 9월 18일 동물보호법 2차 토론회 동물지킴이 2010-09-13 7242
» 정부의 구제역 돼지 집단 생매장에 항의한다. 도대체 어떤 농민, 어떤 정부인지 알고 싶다. imagefile [3] [1] 생학방 2010-05-07 14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