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공개자료 교환실
  2. 정회원 자료실

거제씨월드_포스터.jpg   

저희 생명체학대방지포럼은 거제 씨월드의 돌고래 수입을 단호히 반대하며

윤성규 환경부 장관

심무경 낙동강유역환경청장

낙동강유역환경청 자연환경과 최혜경당담자

님께 이하의 탄원합니다. 

 

.............................................................................................................................................................................................................

 

 

 

윤성규  환경부장관님 귀하

 

거제 씨월드의 일본 러시아로부터의 돌고래 수입을 허가하지 말아 주십시오.

 

현재 거제도의 거제 씨월드는 돌핀 파크를 건설하고 일본(다이지) 러시아로부터 각각 큰돌고래16

 

마리와  흰고래(벨루가) 4마리를 구입해 예정입니다. 거제 씨월드는 이미 환경부에 이들 돌고래의

 

수입 허가 신청을 하였다고 하는데, 수입 허가를 내지 않도록 간곡히 부탁 드립니다.

 

다이지는 미국의 다큐멘터리 영화 ‘The Cove’ 통해 실태가 세상에 모조리 폭로된 곳으로,

 

매우 잔혹하고 비인도적인 돌고래 사냥을 이어가고 있는 장소이며, 현재 일본에서도 이러한 돌고래

 

 사냥에 반대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상태입니다.

 

다이지의 돌고래 산업의 핵심은 수요가 거의 없는 돌고래 고기가 아니라 돌고래를 거액에 팔아 치울

 

  있는  수족관을 상대로 거래입니다. 해외에서 수입하는 경우 5천만~9 만원 정도의 비싼

 

매겨질 것으로 예상되며,그것도 16마리나 되면 막대한 비용이 발생합니다.

 

하지만 일본 동물원 수족관 협회의 보존 위원회 보고서 따르면, 인간 사육 개체군의 10%이상

 

1 이내에 사망한다고 합니다. 설사 오래 산다고 해도 평균 수명은 7년으로 야생 돌고래의

 

평균 수명인 30~35년의  1/4에도 미치지 못합니다.

 

거제 씨월드가 수입하려고 하는 큰돌고래의 경우, 인간 사육 개체군의 평균 수명이 5(야생 큰돌고

 

래의 수명은 30~40)이고, 수족관에 넣어지면 2 이내에 40% 사망한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제로 우리 나라 울산에서 7천만 원에 일본으로부터 구입해 돌고래 2마리가 1 안에 사망한 전례

 

있습니다.(※1

 

큰돌고래와 흰고래(벨루가) 모두 이미 멸종 위기종으로 인정되어 있으며, 흰고래의 경우 전세계를

 

틀어서 고작 10 마리밖에 남아 있지 않습니다.

 

또한, 돌고래와 고래는 인간 사육 개체군에 의한 번식이 불가능하다고 있습니다. 번식을 위해

 

서는 때마다 새로운 암컷 돌고래를 야생으로부터 포획해와야 하며, 무사히 새끼가 태어났다고

 

1 이상 자라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 막대한 비용을 투입하여 구입한 돌고래는내구소비재 불과한 것입니다.

 

전세계에서 자연보호 생물 다양성을 외치고 있는 중에 해양생태계의 일부를 형성하고 있는

 

돌고래를 소비재로서 마리 마리 소모해 가는 행위는 결코 인정되어서는 안됩니다. 

 

실제로, 돌고래를 오락 산업에 이용하는 것에 대한 세계의 인식도 변화하고 있습니다.

 

- 돌고래를 전시하는 수족관이 30여개 있던 영국이 1993년까지 모든 수족관을 폐쇄했습니다.

 

- 2011 12월에는 터키의 이스탄불 시장이동물에게 고통을 주는 오락행위가 있어서는 된다.”

 

하며 돌고래 수족관 폐쇄를 결정하였습니다.

 

- 2012 2월에는 홍콩 항공이 돌고래 수송을 금지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 3월에는 스위스의 국민의회가 수족관등에서의 오락을 목적으로 하는 돌고래 사육을 금지하는

 

법안이 가결하였습니다.

 

이런 추세 속에서 새로이 돌핀 파크를 설립하려는 거제 씨월드의 계획은 반문명적, 반윤리적이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로부터도 지지를 받기 어려울 것입니다.

 

일본 내에서도 돌고래 사냥이 아닌 돌고래구경투어로 전환하는 전직 돌고래 사냥꾼들이 있는 와중

 

,세계적으로 악명 높은 다이지로부터 돌고래를 구입한다는 것은 우리 나라가 다이지의 비도덕적인

 

돌고래 산업에 가세,가담함을 세상에 보여주는 셈이 됩니다.

 

환경부에서도 이러한 사실에 입각하여 부디 현명한 결정을 내려주시도록 진심으로 부탁 드립니다.

 

우리 동물 보호 단체는 거제 돌핀 파크 설립에 반대하며, 현재 우리 나라에서 보유하고 있는 이상

 

해양 포유류를 사육하는 것에 단호히 반대합니다.

 

2013 4 30

 

생명체학대방지포럼

 

한국동물보호연합

 

동물사랑실천협회

 

 

(※1참고자료   2012.11.22  중앙일보

울산 남구, 고래생태체험관 돌고래 폐사 사실 숨겨

http://article.joinsmsn.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9965356&ctg=1200

 

거제씨월드_포스터.jpg

 

 

 


미키

2013.05.06 15:24:32

시민 한분 한분의 목소리를 절실히 필요합니다.

짧은 한마리라도 보내주세요!

환경부장관
https://www.me.go.kr/web/373/minister/dialogueWithTheMinister/form.do

헛핑크돌핀스에서
http://cafe.daum.net/hotpinkdolphins/Qbkw/5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월호 희생자를 애도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14 18029
공지 서울시의 동물복지위원회 운영에 대해 의문을 제기합니다. file [1] 생명체간사 2013-08-27 28675
공지 강동구가 동물과 함께 살아갈 도시를 만들어주세요 imagefile 생명체 2013-08-01 32246
공지 강동구의 전향적인 동물보호조례제정을 환영합니다.(조례안 전문 포함)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3-07-07 34530
공지 제주특별자치도의 허술하고 위험한 동물조례안의 개선을 촉구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5-30 37568
» (탄원서)거제 씨월드의 돌고래 수입을 단호히 반대합니다.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3-05-01 37671
공지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바랍니다. 동물학대없는 나라를...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24 43078
공지 Good Bye to Ms. Fusako Nogami, imagefile [1] 박창길 2013-01-17 23424
공지 2013년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전체 모임 공고 생명체 간사 2013-01-16 23707
공지 교육감 후보 동물교육정책 질의서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2-11 22134
공지 광주광역시 동물보호조례 전부개정조례안(통과안) file 생명체간사 2012-12-03 40046
공지 광주시의회에 동물조례안을 개선해달라는 여러분의 의견을 보내주십시요.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1-28 20025
공지 안철수 진심캠프의 20대 동물현안에 대한 정책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2-11-21 47488
공지 (공지) 문재인캠프의 동물정책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2-11-06 44028
공지 동물을 위한 공약을 후보자 SNS를 통해 요구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0-20 26739
공지 (보도자료) 제18대 대선후보 동물정책 촉구 서명운동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0-06 24717
공지 대선후보 동물정책질의서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9-08 24447
공지 조례개정을 위한 민원을 부탁합니다. 생명체간사 2012-08-31 25952
공지 정부의 '과학포경'에 반대하는 행사안내 image 미키 2012-07-16 18623
공지 서울시 조례안( 시민단체안 초안) file [1] 생명체 간사 2012-06-19 20822
공지 서울시 조례제정 진행상황 imagefile [2] 생명체간사 2012-05-30 25362
공지 서울시가 전향적인 동물조례를 만들어주십시요. file [12] [73] 생명체간사 2012-05-07 62906
공지 서울시 동물조례입법예고 file 생명체간사 2012-04-13 19823
공지 적극적인 동물보호 의견을 개진하는 지역구 후보님들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1 20987
공지 국민생각 비례대표 이면우후보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17542
공지 녹색당 장정화후보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17820
공지 진보신당 홍세화대표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18355
공지 새누리당 민병주 비례대표님의 견해 imagefile 생명체 2012-04-10 22646
공지 노회찬후보의 동물보호정책 imagefile 생명체 2012-04-10 20353
공지 정동영후보의 생명관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09 24781
공지 이부영(강동갑)후보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09 18687
공지 윤선진후보(대구서구)의 적극적인 동물보호공약 공지 생명체 2012-04-09 22085
공지 동물학대방지 4.11총선질의서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3-25 21661
공지 4.11총선 동물보호정책질의서에 대한 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25 23074
공지 동물공약을 촉구하는 동물단체의 철장행사및 유명정치인 질의방문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23 22172
공지 유명 국회의원 후보자에게 동물공약을 촉구하는 서명 행사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16 20698
공지 동물복지를 외면하는 동물복지축산인증기준에 대한 성명서 생명체간사 2012-03-02 22962
공지 동물복지인증기준에 대한 의견조회 [1] 생명체 2012-02-20 26395
공지 정부 동물복지축산인증제도의 문제점과 의견서 생명체간사 2012-01-30 20297
공지 한우를 굶겨죽이는 관행을 중단하라. [1] 생명체 2012-01-09 25972
공지 일본 : 동물실험법 규제를 위한 서명입니다. 도와주세요! [2] 미키 2011-12-15 22593
공지 투견도박 금지를 위해 누구에게 무엇을 요구할 것인가? [1] [1] 동물지킴이 2011-11-21 24593
공지 동물보호법_시민샘플의견서 file [2] 생명체간사 2011-10-28 23150
공지 나경원 박원순 후보의 동물공약비교표 [1] 생명체간사 2011-10-26 22391
공지 도가니 사건으로 부터 동물단체회원은 무엇을 배울 수 있습니까? [1] 동물지킴이 2011-10-23 22727
공지 10.22일(토) 동물보호 공약을 촉구하는 동물인형놀이 한마당 윤창렬 2011-10-20 22282
공지 동물보호법 시행령 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 첨부파일 다운로드 file 윤창렬 2011-10-17 21870
공지 서울시장후보의 동물보호정책 촉구를 위한 1인 시위 안내 [1] 생명체 간사 2011-10-15 22835
공지 동물지킴이가 서울시장 후보자에 던지는 질의서 생명체간사 2011-10-07 22266
공지 제4회 동물복지포럼 동물실험지침안 발표회 8월 30일 생명체 간사 2011-08-25 22308
공지 2011년 개정 동물보호법에 대한 평가 [3] 생명체간사 2011-07-25 26022
공지 모피 패션쇼 저지및 시위예고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1-06-01 28756
공지 (기자회견) 정부의 축산선진화 방안 유감 생명체간사 2011-05-08 22884
공지 정부의 5월 6일 TF과제 발표를 앞두고 생명체 간사 2011-05-05 24079
공지 동물구제를 요청하는 청원서 [2] 생명체 간사 2011-04-25 24575
공지 한국교회의 소중한 고백 생명체간사 2011-04-06 23924
공지 축산허가업체 계량평가점수중에 동물복지점수는 1점도 넣지 않아서 복지를 배제하였다 [6] 생명체 간사 2011-03-26 25862
공지 구제역 참사. 사회적 성찰과 실천적 대안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1-03-17 27824
공지 힘내라 일본! [2] 생명체 간사 2011-03-14 28924
공지 구제역사태, 정부당국과 국민들께 드리는 호소문 생명체간사 2011-03-08 27904
공지 구제역 사태에 대한 교수 지식인 200인 호소기자회견 생명체간사 2011-03-08 26523
공지 이 참혹한기록에 항의합니다. [1] 생학방간사 2011-02-11 26504
공지 반생명문화에서 벗어나 생명 존중문화로 나아갑시다. 생명체간사 2011-02-08 27845
공지 (보도자료) 구제역중단을 촉구하는 시위및 항의방문 imag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0-12-24 25847
공지 보도자료 구제역 생매장 중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3]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0-12-12 26845
26 서울시 동물보호조례 관리자 2013-06-04 7946
25 전라남도 동물복지형 친환경녹색축산 육성 조례 관리자 2013-06-04 2967
24 구례군 동물복지형 친환경녹색축산조례 관리자 2013-06-04 3284
23 서울특별시 동물보호조례 생명체 간사 2013-05-30 2843
22 광주광역시 동물보호조례 생명체 2013-05-30 3824
21 강창일_동물보호법 개정안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3-01-28 3467
20 윤명희의원등_실험동물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안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3-01-28 4337
19 김영록의원_동물보호법개정안 생명체간사 2013-01-28 2952
18 동물원동믈에 대한 유럽연합 지침 생명체 간사 2012-11-16 5748
17 성남시 유기동물 조치에 관한 조례 생명체간사 2012-10-16 3903
16 의정부 목영대후보 답변서 생명체 2012-04-14 2073
15 홍희덕후보의 답변서 생명체 2012-04-14 1816
14 유승우 당선자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4 1922
13 홍사덕후보의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2-04-14 2067
12 정태근후보(성북갑)의 답변서. 생명체간사 2012-04-09 2203
11 조순용 후보의 의견 생명체 2012-04-09 2033
10 서울시의원후보자 질의서 file 박창길 2012-04-07 2475
9 동물보호법안의 문제점 토론회 imagefile [3] 생학방 2010-08-24 6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