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공개자료 교환실
  2. 정회원 자료실

발신: 한국동물보호연합, 생명체학대방지포럼, 동물사랑실천협회

수신: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 동물보호과

 

 

제목: 동물복지 축산농장 인증기준 및 인증 등에 관한

세부 실시요령()에 대한 의견서 제출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의 '동물복지 축산농장 인증기준 및 인증 등에 관한 세부 실시요령()'에 대한 의견서를 아래와 같이 제출하는 바입니다. 적극적인 검토와 반영을 부탁드립니다.

 

 

2012.1.16

 

 

1장 총칙

개정()

 

검토()

 

사유

2(정의)

3. “인증심사원”이라 함은 규칙 제31조에 따라 인증심사를 하는 자를 말한다.

 

3. “인증심사원”이라 함은 규칙 제31조에 따라 인증심사를 하는 자로써,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 소속 공무원과 법 제4조제3항에서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민간단체에서 추천한 자로서 동물복지에 대한 지식과 경험이 많은 자를 말한다.

 

심사원에 대한 자격기준을정하는 것이필요하나 누락되어있음. 실시요령()에는 인증심사원은 농장을 방문하여 현장심사를 실시할 경우, 해당 지자체 동물보호감시원과 가능한 함께 실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므로, 공무원의 시각을 보완할 수 있는 민간단체에서 추천하는 자가 심사원이 되는 것이 바람직하다. 참고로 녹색기업심사지정의 경우, 지방자치단체뿐만 아니라, 지역환경기술센타, 환경공단, 전문가등 각계 각층의 인사가 참가할 수 있게 하고 있다.(참고: 환경친화기업지정, 운영편람 제7).

 

7. “조사원”이라 함은 법 제29조제4, 법 제30, 법 제39조제2항제3호 및 영 제14조제2항제7호에 따른 인증기준 준수 여부, 동물복지축산농장 표시사항 조사 등을 실시하는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 소속 공무원과 전국 동물보호감시원을 말한다.

 

7. “조사원”이라 함은 법 제29조제4, 법 제30, 법 제39조제2항제3호 및 영 제14조제2항제7호에 따른 인증기준 준수 여부, 동물복지축산농장 표시사항 조사 등을 실시하는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 소속 공무원과 전국 동물보호감시원 및 동물보호명예감시원을 말한다.

 

인증제도를 민간이 할 수 있는 부분은 민간이 할 수 있게하는 것이 예산의 절감, 제도의 시민지지기반 등을 고려해서 바람직하다. 동물실험윤리위원, 동물보호법에서 운용되고 있는 명예감시원 및 동물보호단체가 추천하는 인력을 포함하고 있다. 동물보호명예감시원도 조사원으로 활동할 수 있게끔 하는 것이 바람직함.

 

 

2장 동물복지축산농장 인증 개정()

 

검토()

 

사유

9(심사결과의 통보)

(신설)

 

③ 검역검사본부장은 동물복지인증농장에 대한 심사 및 관리정보를 농장별로 인터넷 등에 공시한다.

 

이 제도의 신뢰성 확보를 위하여 심사결과 및 괸리정보를 공시하도록 한다. 현재 학교의 경우에도 각 학교가 구체적인 정보를 공시하고 있다. 또 환경부가 관리하는 녹색기업십사제도의 경우에도, 녹색기업으로 선정된 업체가 기본적인 정보를 공개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복지인증 농장의 경우, 검역검사본부 및 선정된 업체가 각종 소비자를 위한 정보를 복지축산 인증용 정보공개용시스템에 등록하도록 한다. 참고로, 환경부의 녹색기업지정의 경우, “환경친화기업으로 지정된 기업은 환경경영활동 및 환경성과에 대한 정보를 환경부장관이 지정한 환경정보공개용 전산시스템에 등록하도록 되어있다(환경친화기업지정 운영편람 제11).

 

 

 

[별표1]

개정()

검토()

사유

(닭의 건강 상태 등 점검)

(3) 자동 감시 장치를 사용할 경우 닭을 개체별로 관찰할 수 있어야 한다.

 

(3)자동 감시 장치를 이용한 점검은 인정하지 아니한다

 

CCTV 등 자동 감시장치 등을 이용한 점검은 개체별 관찰이 현실적으로 어렵기 때문에 현장 점검을 원칙으로 한다.

(건강관리)

(5) 질병이나 상처가 있는 닭은 마른 깔짚이 깔린 편안한 휴식 공간에 격리하여 치료한다.

 

(5) 질병이나 상처가 있는 닭은 마른 깔짚이 깔린 편안한 휴식 공간에 격리하여 치료하며 휴식 공간 관련 자세한 내용은 따로 정한다.

 

그냥 휴식공간이라 하면 개념이 너무 애매모호하다. 휴식공간에 대한 구체적인 시설기준 언급이 필요하다.

(준수사항)

(1) 닭의 신체 일부를 절단하여서는 안 된다.

(2) 다른 닭의 복지를 위하여 부리다듬기는 제한적으로 허용하되 다음 사항을 준수하여야 한다.

 

 

 

 

 

  ① 부리다듬기는 숙련된 사람이 위생적이며 인도적으로 실시하여야 한다.

  ② 생후 510일 사이에 실시한다.

  ③ 부리 끝으로부터 콧구멍 쪽으로 1/3을 넘지 않아야 하며, 적합한 방법으로 지혈을 하여야 한다.

  10일령 이상된 닭의 부리다듬기는 수의사의 판단하에 최후의 수단일 경우에만 허용되며, 수의사의 서명과 사유가 기재된 서류를 보관하여야 한다.

(3) 부리다듬기 보다는 균형 잡힌 사료급여와 넓은 사육공간, 양질의 깔짚과 모래 목욕시설 제공, 다른 닭을 쪼는 경향이 적은 품종 선택, 실내 조도를 낮게 조정하는 등 환경을 개선하여 깃털쪼기나 카니발리즘을 예방할 것을 권장한다.

(4) 며느리발톱 자르기는 다른 닭에 심각한 상처를 입힐 경우에만 제한적으로 허용된다.

 

 

 

 

(2) 부리자르기는 허용되지 않으며, 닭들의 환경을 개선 보완하여 깃털쪼기 등을 미연에 방지하도록 한다. 아울러 지속적으로 깃털쪼기 등 문제를 일으키는 닭은 따로 격리조치를 취할 수 있다.

 

(삭제)

 

 

(삭제)

 

(삭제)

 

 

 

(삭제)

 

 

 

 

 

(3) 부리다듬기 보다는 균형 잡힌 사료급여와 넓은 사육공간, 양질의 깔짚과 모래 목욕시설 제공, 다른 닭을 쪼는 경향이 적은 품종 선택, 실내 조도를 낮게 조정하는 등 환경을 개선하여 깃털쪼기나 동족살해를 예방할 것을 권장한다.

(4) 며느리발톱 자르기는 허용되지 않으며 대신에 닭들의 환경을 개선 보완하도록 하며, 지속적으로 문제를 일으키는 닭은 따로 격리조치를 취할 수 있다.

 

 

 

부리자르기는 적합한 환경보조물의 사용을 포함하여 관리 및 사육방식을 개선 보완하면 깃털쪼기 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는 것을 입증하는 충분한 과학적, 실증경험적 자료가 있다.(RSPCA 산란계 복지기준(2008.3))

 

 

 

 

 

 

 

 

 

 

 

 

 

 

 

우리말 사용

 

 

 

 

 

 

 

 

발톱 자르기는 RSPCA 산란계 복지기준에서도 언급조차 없는 것으로, 발톱자르기 대신에 산란계 닭들의 사육환경을 개선함으로써 문제를 해결해야할 것이다.

(사육시설)

 (2) 산란장소의 기준은 다음과 같다.

  ① 산란계 7마리 1개 이상의 개별 산란상 또는 산란계 120마리당 1㎡ 이상의 산란 장소를 제공하여야 한다.

 

 

 

① 산란계 5마리 1개 이상의 개별 산란상 또는 산란계 120마리당 1㎡ 이상의 산란 장소를 제공하여야 한다.

 

 

 

 

참고로, RSPCA 산란계 복지기준(2008.3)에 따르면, 산란함은 암탉 5마리당 1개 이상, 둥지재료는 암탉120마리당 1㎡ 이상을 제공하도록 되어 있다.

(사육환경)

(4) 계사 내 온도의 기준은 다음과 같다.

  ① 적절한 단열 및 보온시설을 하여 극심한 고온 및 저온에서 닭이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하여야 한다.

 

 

 

('극심한 고온 및 저온'이라는 표현 자체가 자의적이고 임의적이므로, 공기의 질, 조명 등과 같이 구체적인 수치 제시가 필요함)

 

 

 

[별표 2]

개정()

 

검토()

 

사유

1. 인증심사 일반

 . 인증심사원의 지정

(1) 검역검사본부장이 인증신청서를 접수한 때에는 1 이상의 인증심사원을 지정하여, 인증심사를 실시하여야 한다.

 

 

 

 

 

 

 

 

 

 

 . 현장심사

  (2)인증심사원은 농장을 방문하여 현장심사를 실시할 경우 해당 지자체 동물보호감시원과 가능한 함께 실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1) 검역검사본부장이 인증신청서를 접수한 때에는 2 이상의 인증심사원을 지정하여 인증심사를 하여야 한다. 한사람은 동물보호단체가 추천하는 인사로 한다.

 

 

 

 

 

 

 

 

 

 (2)인증심사원은 농장을 방문하여 현장심사를 실시할 경우 해당 지자체 동물보호감시원과  함께 실시한다.동물보호감시원은 별표 제25호 서식에 의견을 낸다.

 

 

인증제도의 투명성과 신뢰성 확보를 위해서 인증심사는 반드시 2인 이상이 하도록 한다. 참고로, 환경부 녹색기업심사위원의 경우, 최소 5인 이상이 심사위원으로 참가하여 심사의 신뢰성을 확보하고 있다. 국내의 여러 관행을 고려할 때, 1인으로서는 문제가 있다. 녹색기업심사의 경우, 심사위원을 6인 내지 10인으로 선정하고 있다(참고: 환경친화기업지정, 운영편람 제7).

 

함께 실시하는 동물보호감시원도 별표제5호에 의견을 내도록 한다.

 

 

 

(이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월호 희생자를 애도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4-05-14 18188
공지 서울시의 동물복지위원회 운영에 대해 의문을 제기합니다. file [1] 생명체간사 2013-08-27 28808
공지 강동구가 동물과 함께 살아갈 도시를 만들어주세요 imagefile 생명체 2013-08-01 32387
공지 강동구의 전향적인 동물보호조례제정을 환영합니다.(조례안 전문 포함)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3-07-07 34668
공지 제주특별자치도의 허술하고 위험한 동물조례안의 개선을 촉구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5-30 37684
공지 (탄원서)거제 씨월드의 돌고래 수입을 단호히 반대합니다.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3-05-01 38173
공지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바랍니다. 동물학대없는 나라를...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3-01-24 43622
공지 Good Bye to Ms. Fusako Nogami, imagefile [1] 박창길 2013-01-17 23635
공지 2013년도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전체 모임 공고 생명체 간사 2013-01-16 23816
공지 교육감 후보 동물교육정책 질의서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2-11 22263
공지 광주광역시 동물보호조례 전부개정조례안(통과안) file 생명체간사 2012-12-03 40184
공지 광주시의회에 동물조례안을 개선해달라는 여러분의 의견을 보내주십시요.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1-28 20138
공지 안철수 진심캠프의 20대 동물현안에 대한 정책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2-11-21 47642
공지 (공지) 문재인캠프의 동물정책 답변서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2-11-06 44162
공지 동물을 위한 공약을 후보자 SNS를 통해 요구합니다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0-20 27215
공지 (보도자료) 제18대 대선후보 동물정책 촉구 서명운동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10-06 25243
공지 대선후보 동물정책질의서 imagefil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9-08 24599
공지 조례개정을 위한 민원을 부탁합니다. 생명체간사 2012-08-31 26648
공지 정부의 '과학포경'에 반대하는 행사안내 image 미키 2012-07-16 18748
공지 서울시 조례안( 시민단체안 초안) file [1] 생명체 간사 2012-06-19 20951
공지 서울시 조례제정 진행상황 imagefile [2] 생명체간사 2012-05-30 25479
공지 서울시가 전향적인 동물조례를 만들어주십시요. file [12] [73] 생명체간사 2012-05-07 63716
공지 서울시 동물조례입법예고 file 생명체간사 2012-04-13 19946
공지 적극적인 동물보호 의견을 개진하는 지역구 후보님들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1 21116
공지 국민생각 비례대표 이면우후보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17655
공지 녹색당 장정화후보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17934
공지 진보신당 홍세화대표님의 답변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10 18486
공지 새누리당 민병주 비례대표님의 견해 imagefile 생명체 2012-04-10 22760
공지 노회찬후보의 동물보호정책 imagefile 생명체 2012-04-10 20488
공지 정동영후보의 생명관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09 24901
공지 이부영(강동갑)후보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4-09 18802
공지 윤선진후보(대구서구)의 적극적인 동물보호공약 공지 생명체 2012-04-09 22195
공지 동물학대방지 4.11총선질의서 imagefile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2-03-25 21796
공지 4.11총선 동물보호정책질의서에 대한 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25 23189
공지 동물공약을 촉구하는 동물단체의 철장행사및 유명정치인 질의방문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23 22299
공지 유명 국회의원 후보자에게 동물공약을 촉구하는 서명 행사안내 imagefile 생명체간사 2012-03-16 20818
공지 동물복지를 외면하는 동물복지축산인증기준에 대한 성명서 생명체간사 2012-03-02 23420
공지 동물복지인증기준에 대한 의견조회 [1] 생명체 2012-02-20 26533
» 정부 동물복지축산인증제도의 문제점과 의견서 생명체간사 2012-01-30 20436
공지 한우를 굶겨죽이는 관행을 중단하라. [1] 생명체 2012-01-09 26438
공지 일본 : 동물실험법 규제를 위한 서명입니다. 도와주세요! [2] 미키 2011-12-15 22742
공지 투견도박 금지를 위해 누구에게 무엇을 요구할 것인가? [1] [1] 동물지킴이 2011-11-21 24696
공지 동물보호법_시민샘플의견서 file [2] 생명체간사 2011-10-28 23281
공지 나경원 박원순 후보의 동물공약비교표 [1] 생명체간사 2011-10-26 22502
공지 도가니 사건으로 부터 동물단체회원은 무엇을 배울 수 있습니까? [1] 동물지킴이 2011-10-23 22825
공지 10.22일(토) 동물보호 공약을 촉구하는 동물인형놀이 한마당 윤창렬 2011-10-20 22360
공지 동물보호법 시행령 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 첨부파일 다운로드 file 윤창렬 2011-10-17 21943
공지 서울시장후보의 동물보호정책 촉구를 위한 1인 시위 안내 [1] 생명체 간사 2011-10-15 22892
공지 동물지킴이가 서울시장 후보자에 던지는 질의서 생명체간사 2011-10-07 22316
공지 제4회 동물복지포럼 동물실험지침안 발표회 8월 30일 생명체 간사 2011-08-25 22376
공지 2011년 개정 동물보호법에 대한 평가 [3] 생명체간사 2011-07-25 26195
공지 모피 패션쇼 저지및 시위예고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1-06-01 28897
공지 (기자회견) 정부의 축산선진화 방안 유감 생명체간사 2011-05-08 22938
공지 정부의 5월 6일 TF과제 발표를 앞두고 생명체 간사 2011-05-05 24140
공지 동물구제를 요청하는 청원서 [2] 생명체 간사 2011-04-25 24635
공지 한국교회의 소중한 고백 생명체간사 2011-04-06 23992
공지 축산허가업체 계량평가점수중에 동물복지점수는 1점도 넣지 않아서 복지를 배제하였다 [6] 생명체 간사 2011-03-26 25924
공지 구제역 참사. 사회적 성찰과 실천적 대안 imagefile 생명체 간사 2011-03-17 27883
공지 힘내라 일본! [2] 생명체 간사 2011-03-14 28987
공지 구제역사태, 정부당국과 국민들께 드리는 호소문 생명체간사 2011-03-08 28014
공지 구제역 사태에 대한 교수 지식인 200인 호소기자회견 생명체간사 2011-03-08 26588
공지 이 참혹한기록에 항의합니다. [1] 생학방간사 2011-02-11 26554
공지 반생명문화에서 벗어나 생명 존중문화로 나아갑시다. 생명체간사 2011-02-08 27915
공지 (보도자료) 구제역중단을 촉구하는 시위및 항의방문 image [1]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0-12-24 25918
공지 보도자료 구제역 생매장 중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3]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10-12-12 26918
94 서울대학교병원 동물실험윤리위원회 외부위원추천 요청서 imagefile 생학방 2009-10-12 9749
93 정부의"동물보호및 동물복지이론및 국제동향"의 폐지에 반대하는 의견서 생학방 2009-10-12 2618
92 서울대학교 영장류연구센터 개소기념식 참관기 file 생학방 2009-10-09 4511
91 무분별한 곤충산업육성법의 위험을 경계한다 file 생학방 2009-10-09 3386
90 동물보호과의 동물실험윤리교육에 참가하면서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09-09-17 3498
89 국가동물실험지침 개발에 시민단체의 참여를 막지말아야한다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09-09-17 3081
88 오스트리아 돔물보호법(김영민씨 번역자료) 박창길 2009-05-06 4836
87 book list recommended by Singer. 독서리스트 file 박창길 2009-05-05 4245
86 서울대병원은 황우석 시대로 돌아가려는가? imagefile 생학방 2009-04-05 3602
85 개식용금지법 제정을 촉구한다 (이정덕, 김옥경교수 성명서 생학방 2009-03-30 3517
84 식약청에 대한 입법 정보 공개요청 생학방 2009-03-30 3698
83 고양이는 생태계 파괴의 주범이 아닙니다. 생학방 2009-03-30 4522
82 식약청의 시행령 입법예고안에 대한 공청회를 촉구한다 생학방 2009-03-30 3377
81 서울대학교 총장님께 생학방 2009-03-30 3581
80 농림부 표준조례 생명체학대방지포럼 2008-10-07 4097
79 로드킬 file 문중희 2007-07-07 6660
78 환경스페셜 논쟁(퍼옴) 지킴이 2007-06-20 7746
77 오스트리아의 동물실험법(김영민 번역자료) 동물지킴이 2007-02-12 7376
76 학대받는 모성을 위해 눈물을 흘려 줄 누이는 없는가? file 박창길 2005-01-18 9362
75 새 천년의 새벽에 서서 사람이 살아날 길을 생각한다. file 이오덕 2005-01-18 8626